곡성 (哭聲)

나홍진의 ‘곡성’을 별 다섯 개 주지 않은 것은 내가 기독교인이고 영화가 무속 영화라서가 아니다. 나홍진이 뛰어난 시나리오 구사력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몽타주’가 아닌 ‘기획’을 해버렸기 때문이다. 예를 들면 이런 것이다. 실존인물 무라야마 지준과 쿠니무라 준의 유사(similarity)까지는 대단히 예술적이지만, 장모 역할 배우 허진의 본명을 가지고(허옥숙) 실존인물 엄마부대 허모 씨와 유사시키거나, 박춘배를 박씨…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