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의 공공재

사적 죽음을 공공의 분노로 치환시킨 다음, 거기서 산출한 앙갚음의 힘을 정작 그 사적 죽음의 피해자를 위해 쓰기보다는 자신들의 욕망을 채우는데 쏟아붓는 이 종교 창설의 원리는 사실상 오늘날의 공공재. 피해자가 아닌 자기들에게(을 위해) 사과하라는 것이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